추천검색어: 날씨경영,축제,미세먼지,기후변화,환경
·환경/에너지
·녹색성장
 
 
 
 
Home > 대기오염> 환경/에너지

전북권 대기환경연구소 개소, 서해 중남부 미세먼지 분석
  2020-11-24 18:12 최유리   

 

환경부 소속 국립환경과학원이 서해 지역 미세먼지 오염원을 분석할 '전북권 대기환경 연구소'를 개소했다.

 

서해중남부 지역의 대기오염물질을 상시 감시하고 대기오염 원인을 규명할 전북권 대기환경연구소는 전북권 대기환경연구소는 백령도, 수도권(서울), 호남권(광주), 중부권(대전), 제주도, 영남권(울산), 경기권(안산), 충남권(서산)에 이어 9번째로 구축됐으며, 예비운영 기간을 거쳐 내년 7월부터 본격적으로 운영한다.

 

보다 정확한 대기오염물질 감시를 위해 미세먼지(PM10,) 초미세먼지(PM2.5), 금속(, 칼슘, 비소, 망간, 니켈 등), 이온(황산염, 질산염 등), 탄소(유기탄소, 무기탄소) 등의 측정용 장비 1319대를 운영할 예정이다.

 

국립환경과학원이 지난해 연구한 결과에 따르면, 전북 지역은 농업잔재물 소각 등 생물성 연소의 영향과 지형 및 기상영향(낮은 풍속, 적은 강수량)으로 고농도의 미세먼지가 자주 발생하고 있다.

 

전북권 대기환경연구소는 농축산 활동이 활발한 전북지역에서 농업잔재물 소각 등의 생물성 연소의 영향을 분석하고, 농축산 활동에서 주로 발생하는 암모니아를 장기적으로 집중 측정할 계획이다.

 

아울러 지역주민을 대상으로 '미세먼지 바로 알리미 교육'을 주기적으로 실시하여 대기질 개선에 대한 지역사회의 인식을 높이는 역할도 수행한다.

 

장윤석 국립환경과학원장은 "전북권 대기환경연구소는 농업지역이 밀집한 서해 중남부지역의 대기오염물질 특성을 파악하고 고농도 초미세먼지 원인 규명을 위한 중요한 거점"이라며 "관련 지자체, 시민단체, 지역주민들과 지속적으로 협력하여 지역 상생의 출발점으로 자리잡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최유리 온케이웨더 기자 YRmeteo@onkweather.com
최유리 기자의 전체 기사보기
ⓒ 온케이웨더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1.케이웨더 ‘청정위생공간 정보공…
2.‘미세먼지 저감 협약’ 사업장,…
‘삼한사미’ 미세먼지 공습에 공기정화장치 판…
날씨 안 좋으면 판매량 ‘뚝’ 소비심리 위축된…
기상청 오보로 비행기 결항·회항…승객 25만 명…
무더위, 열사병 예방…
라디오와 TV에서 만나…
안녕하세요. 신입 기…
자동차發 4차 산업혁…
기후변화와 녹색경영
기후변화와 전력산업 …
케이웨더 ‘청정위생…
케이웨더, 인천에 미…
케이웨더, APC테크와 …